상단여백
기사 (전체 1,986건)
사랑하는 도훈이
우리 도훈이가 태어난 지 엊그제 같은데 벌써 일년이라는 시간이 흘러가고 있네. 모든 게 처음인 엄마, 아빠라 서툴고 낯설어서 도훈이도 ...
옥천신문  |  2017-12-15 13:35
라인
<고사미> "김영수 지점장님, 솔선수범하는 모습에 많이 배웁니다"
"이장님이 의리를 지키신다고 좋게 말씀을 해주셨어요,"소감을 묻자 김미영(35)씨는 수줍게 웃으며 손사래를 쳤다. "신규발령인데 행복마...
김지혜 기자  |  2017-12-15 13:35
라인
"고교 진학해도 배구 사랑 계속될 것"
시니컬한 웃음 뒤에는 누구보다 배구를 사랑하는 진중함이 있다. 곧 옥천고등학교로 진학하는 옥천중학교 배구부 5인방(박태성·박병건·박연우...
김지혜 기자  |  2017-12-15 13:35
라인
이명식 시인, 세 번째 시조집 출간
이명식 시인이 세 번째 시조집 '내가 딛고 가는 길'을 출간했다. 그간 작품에 옥천을 녹여냈다면 이번에는 아예 옥천을 주...
이현경 기자  |  2017-12-15 13:35
라인
고향으로 돌아온 서각미술 작가 강 민씨
꿈을 이루기까지 근 40여년의 시간이 걸렸다. 그림을 그리고 싶어 부산 남포동 거리에서 극장 간판을 그렸던 10대 소년은 60대 초로가...
정창영 기자  |  2017-12-15 13:35
라인
내사랑 서희·찬유에게
천사 찬유가 찾아온지 엊그제 같은데 벌써 백일이 다가오는구나. 세상에 태어나 처음 접하는 모든 게 낯설고 힘겨웠을텐데 잘해줘서 너무 대...
옥천신문  |  2017-12-08 01:36
라인
"아이들은 제 보물이자, 힘이에요"
■ 그 시절, 선생님 한마디에 작가를 결심"제가 가장 처음 글을 쓰겠다고 마음먹었던 건 초등학교 3학년 때, 담임선생님이 지나가면서 &...
김지혜 기자  |  2017-12-08 01:36
라인
충북산과고 전자과 '배운 것은 나눠야죠'
"학교에서 배우는 것 하고 진짜 현장에서 시공하는 거랑은 완전 달랐어요. 학교에서 실습할 때는 일정부분 세팅이 돼 있는 것을 가지고 납...
이현경 기자  |  2017-12-08 01:36
라인
'바른 자세만 유지해도 건강해져요'
건강유지를 위해 바른 자세가 중요하다는 점은 누구나 안다. 하지만 일상생활에 바빠 실천하기란 도통 쉽지 않다. 하루 종일 책상에 앉아있...
권오성 기자  |  2017-12-08 01:36
라인
<고사미>군북면의 귀한 인재, 김미영 주무관님 고맙습니다
막지리 마을을 방문하는 길은 꽤 힘들었다. 꼬불꼬불 계속 이어지는 길에 몸은 이리저리로 흔들렸고, 차멀미가 심한 탓에 속이 울렁거렸다....
박해윤 기자  |  2017-12-08 01:36
라인
<고사미> "전국구 큰 언니 영님아, 정말 고맙다"
"이승우 목사님과 사모님은 저희랑 둘도 없는 친구였어요. 레코드 가게를 할 때 참 많이도 만났던 것 같아요. 아무래도 두 분 모두 음악...
김지혜 기자  |  2017-12-01 15:21
라인
옥천서 일어난 양민학살 '기억해야 합니다'
"동네 어르신들과 같이 생활하면서 억울하게 희생된 양민학살사건을 접하게 됐습니다. 그분들에게는 이 사실이 과거의 역사가 아니라 여전히 ...
권오성 기자  |  2017-12-01 15:21
라인
눈에 넣어도 안 아플 진헌아
이 글을 읽을 때면 네가 우리에게 찾아온지 막 50일을 넘겼겠구나. 언제쯤 올런지 기린 목이 되도록 기다렸는데 결혼 5주년을 며칠 앞두...
옥천신문  |  2017-12-01 11:27
라인
무뚝뚝한 딸이 엄마에게 애정표현 하는 법
기형도 시인의 '엄마생각'에서 편지가 시작됐다. 예선전이 열렸던 8월에 편지를 보내면 엄마 생신에 맞춰 결과 발표가 난다...
이현경 기자  |  2017-12-01 11:27
라인
<인생은 아름다워②>전쟁과 세월의 격랑 속에서도 희망을 일구다
나는 1938년 영동군 심천면 각계리에서 태어났다. 아버지(안충희)와 어머니(정을학)는 슬하에 4남 1녀를 두었는데 그 중 장남으로 태...
글 정지환 객원기자
사진 박누리 기자  |  2017-12-01 11:26
라인
사랑하는 하준·유정아
엄마는 너희들이 특별하게 자라거나 무거운 짐을 짊어지며 살기보다 그저 새처럼 자유로운 마음을 갖고 맑고 순수하게, 지금처럼 한없이 밝게...
옥천신문  |  2017-11-24 11:06
라인
<고사미>태봉렬·박길자씨 부부께 감사의 마음 전합니다
"저에게는 일상이었기 때문에 김일호 선생님께서 이렇게까지 오래 기억하실 거라고는 생각지 못했어요. 그렇게까지 고마웠었나 생각이 들어요....
박해윤 기자  |  2017-11-24 11:06
라인
'세상에 하나뿐인 정자랍니다'
옥천군 남쪽 끝 마을 이원면 평계리, 마을 뒷산을 넘으면 옥천이 아닌 영동이다. 옥천에서도 끝이요, 영동에서도 끝이다. 그래서 일까. ...
이현경 기자  |  2017-11-24 11:06
라인
<요즘 어떻게 지내세요>'든든한 선배가 돼 주고파요'
청산고등학교에 여자 배드민턴부가 창단된 것은 2014년, 지난달 청주에서 열린 전국체전에서 거둔 단체전 은메달은 창단 이래 가장 좋은 ...
이현경 기자  |  2017-11-24 11:06
라인
'옥천·충북 핵심산업 인력 양성에 최선 다할 터'
9월1일자로 충북인력개발원에 이달형(58) 원장이 부임했다. 강원도 춘천이 고향인 그는 1988년 산업인력공단 강원지방사무소를 시작으로...
황민호 기자  |  2017-11-24 11:06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