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규흥 밀정인가 독립운동가인가 논쟁 확산
김규흥 밀정인가 독립운동가인가 논쟁 확산
김규흥 밀정 의혹 둘러싼 조사·연구 더 필요
문화원 주도 김규흥 기념사업 예정대로 진행 계획
  • 권오성 기자 kos@okinews.com
  • 승인 2019.08.23 00:01
  • 호수 15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범재 김규흥이 조선군 사령관 우츠노미야 타로에게 보낸 편지는 그간 제기된 밀정설에 무게를 실어주고 있다. 우츠노미야 타로 일방의 입장만 담긴 일기에서 더 나아가 김규흥 본인이 쓴 편지 내용이 공개되어서다.김규흥이 1919년 11월 쓴 것으로 보이는 편지는 총 2개로 원본은 우츠노미야 타로 후손이 가지고 있으며, 신라대학교 배경한 교수가 사본을 가지고 있다. 배경한 교수는 유족과의 합의로 인해 모든 내용을 공개할 수 없으나 일부 내용은 공개했다. 공개된 내용은 다음과 같다.\"우츠노미야 사령관 각하에게. 일제가 외교군사권을 갖고 그 아...

 

풀뿌리 독립언론 옥천신문 거름 주기

‘지역의 공공성을 지키는’ 풀뿌리 언론 옥천신문은 1989년 9월30일 주민들의 힘을 모아 군민주 신문으로 탄생했습니다.주민 및 독자여러분의 구독료가 지금까지 양질의 거름이 되어왔습니다. 매주 건강한 신문을 받아보며 한달에 밥한끼, 차한잔 하는 비용이라 생각하시고 옥천신문에 연대구독해주신다면 고마운 마음으로 보답하겠습니다.

옥천신문 기사는 정기독자만 볼 수 있습니다. 정기독자는 로그인을 해주시면 온전한 기사를 볼 수 있습니다. 정기독자가 아닌 분은 이번 기회에 옥천신문을 구독해주신다면 정말 지역의 건강한 풀뿌리 독립언론을 만드는 데 이바지하는 계기가 될 것입니다. 많은 구독 부탁드립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