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론광장
노력하면 변화는 생깁니다.
 로컬기업 대표
 2019-03-28 09:31:18  |   조회: 903
첨부파일 : -
어제 오후에 산림과학원 박사에게 전화가 왔습니다.
산림청과 통상자원부와 협의 결과
유럽산 목재와 국내산 목재를 비교 실험하기로 했답니다.
그리고 유럽산 목재와 국내산 목재 샘플을 보내다라고합니다.
여기 까지 오는 17년 세월이 흘러습니다.
국내산 목재와 유럽산 목재 동등하게 대우하라고 하는데
17년이란 세월이 흘러는데
아마 옥천에서 자라는 나무를 법적으로 대우받을려면
10년 이상을 노력해야 할 것입니다.
아마 지루한 싸움이 될 것입니다.
옥천군 조례부터 요구할 생각입니다.
공무원에게 욕도 많이 먹게지요.
오해도하고
그래도 아마존, 동남아 밀림을 보호하고
옥천 산림의 가치를 올리는 일입니다.
2019-03-28 09:31:18
121.xxx.xxx.6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옥천인 2019-04-01 10:05:43 175.xxx.xxx.24
음.. 나무의 수명이 다하기전에 벌목하고 새로운 수종을 심는다.. 나쁘지 않네요.

로컬기업대표 2019-03-31 09:45:51 121.xxx.xxx.60
옥천인님
충분히 그런 논쟁이 가능합니다.
그런데 나무는 50년~100년 수명을 다하는 수종도 있습니다.
그 전에 수종 갱신을 해야 합니다.
40년 전에 우수한 목재로 사용 할 수 있지만
그 이후에는 뗄감으로만 사용할 수 있습니다.
그래서 해마다 일정량을 나무를 수종 갱신합니다.
많은 옥천의 나무가 1 kg에 70원 정도에 대전, 전주, 군산 등으로
잡목으로 팔려나갑니다.
밀림을 파괴하고 옥천에 깔린 나무 1 kg 10,000원 정도입니다.
우리 나무는 1 kg에 70원에 팔고
동남아밀림에서 나온 나무는 10,000원에 사고
이런 구조입니다.

옥천인 2019-03-31 00:31:17 118.xxx.xxx.45
그럼 옥천 나무를 벌목해야하는건가요?

여론광장
#번호 제목 닉네임 첨부 날짜 조회
공지 옥천신문 게시판 운영원칙 (8)HOT 옥천신문 - 2006-11-18 540425
15579 RE 농협 전동전지가위 지원 이래도 되나요? 충북인 - 2019-10-23 932
15578 아이스팩 수거함 (1) 고양이 - 2019-10-18 890
15577 군수님 감사해요 (1)HOT 옥천주민 - 2019-10-16 1592
15576 옥천닷컴 네티즌장터 어디갔나요? (4)HOT ㅇㅇ - 2019-10-15 1335
15575 장계관광지에 대한 생각 (4)HOT 옥천인 파일첨부 2019-10-07 1687
15574 옥천서 이동원 마약중독자공연HOT 주민 - 2019-10-07 1700
15573 RE 이동원마약사범 근거자로HOT 주민 파일첨부 2019-10-09 1321
15572 옥천-대전간 도시광역철도 무산된건가요? (4)HOT 옥천 - 2019-10-02 2195
15571 통신시설 (2)HOT 궁금 - 2019-10-02 1095
15570 30주년 옥천신문 파이팅! (12) 3대째 구독자 - 2019-10-01 873
15569 신0리 고기집 가지맙시다 (5)HOT 주민 - 2019-09-30 2970
15568 본인에 의해 삭제 되었습니다. 익명 - 2019-09-30 506
15567 더 넓어진 도로 주차장 (1)HOT 옥천인 - 2019-09-30 1225
15566 화성연쇄살인 사건 이춘재는 아니다. (3)HOT 명개남 파일첨부 2019-09-29 2245
15565 하상인도위로 생활오수 흘러요 (2) 주민 - 2019-09-28 754
15564 생활의달인찍고있네요 ㅋHOT 옥천인 - 2019-09-28 1939
15563 분노는활화산처럼HOT 초무자 - 2019-09-23 1169
15562 2층 리모델링(증축) 보조 지지대가 인도를 침범한 공사 감독권에 대한 질의HOT 옥천군민 납세자 파일첨부 2019-09-22 1167
15561 축사 허가 문제점HOT 청정 - 2019-09-18 1394
15560 한밤중 고등어HOT 고등어 - 2019-09-17 15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