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론광장
2019년 예산안-문재인 페이스북에 펌
 옥천사랑님
 2018-12-11 15:32:05  |   조회: 571
첨부파일 : -
오늘 수석보좌관회의에서 예산안 통과, 여야정 상설협의체, KTX사고에 대해 논의했습니다.

2019년도 예산안이 국회 본회의에서 처리되었습니다. 법정 시한을 넘겼지만, 늦게라도 통과돼 다행스럽게 생각합니다. 국회 심사 과정에서 청년 성공패키지 지원 사업, 청년 구직활동 지원금, 청년내일채움공제 등 청년 일자리 예산 6천억 원이 감액된 부분은 아쉽지만 대체로 정부안이 유지되었습니다. 기재부의 수고가 컸습니다.

예산안이 통과되면서 올해 초과 세수를 활용하여 국채 4조 원을 조기 상환하게 됩니다. 정부 주도로 적자 부채를 조기 상환하는 첫 사례이며 상환 규모도 역대 최대 수준입니다. 또한 올해 예산에서 예정했던 국채 발행 계획의28조 8천억 원 중 13조 8천억 원을 발행하지 않게 되어 GDP 대비 국가부채율을 38.6%에서 37.7%로 낮추는 성과도 예상이 됩니다.

2019년도 예산에는 함께 잘 사는 포용국가라는 우리 정부의 국정 철학이 담겨 있습니다. 사회안전망 확충과 함께 경제 활력과 역동성 제고에 중점을 두었습니다. 일자리 창출과 혁신성장을 추구하기 위해 스마트산업단지 조성과 스마트공장 확대 보급 등 산업 분야 예산액을15.1% 증액하여 12대 분야 예산 가운데 가장 높은 증가율을 이루었습니다.

가계소득을 올리고 삶의 질을 높이는 노력에도 큰 비중을 두었습니다. 민생 개선과 복지 사각지대 해소 등 포용국가를 향한 비전을 담은 예산들이 시행되면 국민들의 어깨가 가벼워질 것으로 기대합니다.

예산 확정이 늦어지면서 각 부처와 지자체들이 예산 집행 계획 세우는 데 어려움이 있을 줄 압니다. 예산은 국민의 삶과 직결됩니다. 이제부터는 정부의 책임입니다. 예산이 국민의 삶 속으로 제때, 제대로 흘러갈 수 있도록 기재부와 각 부처에서 집행 계획을 철저히 수립해야 할 것입니다. 일자리 창출, 하위 소득 계층 지원 사업과 같이 시급을 요하는 사업들은 조기 집행될 수 있도록 만반의 준비를 갖춰주기 바랍니다.

경기 상황과 미래 경제에 대한 국민의 불안감이 큽니다.미래 원천 기술 등의 연구 개발, 플랫폼 경제 기반 투자, 8대 핵심선도 분야, 혁신 창업 활성화 등 경제 활력 제고를 위한 예산도 조속히 집행되어야 합니다.

또한 국고 보조 사업의 경우 지방자치단체와 긴밀한 협력 속에 차질 없이 시행될 수 있도록 미리미리 논의를 시작해 주기 바랍니다.

지난 11월 5일 여야정 상설협의체는 경제 민생 상황이 엄중하다는 공동 인식을 바탕으로 국민의 삶을 개선하기 위한 입법과 예산에 초당적으로 협력하기로 합의한 바 있습니다. 그 결과 이번 정기국회에서 근로장려금 확대를 비롯한 소상공인, 자영업자, 저소득층 지원 법안이 통과되었습니다. 음주운전 처벌 강화, 불법 촬영 유포에 대한 처벌 강화, 심신미약 감경규정 개정 등 국민들이 직접 목소리를 내어 온 법안들도 의결되었습니다. 정부와 여야 간의 소통과 협력으로 협치의 좋은 성과를 보여준 국회에 감사드립니다.

이러한 협치 정신이 계속 이어져서 기초연금법, 아동수당법 등 세출 관련 법안, 데이터 경제 3법, 의료기기 산업법 등 경제 활력 법안, 지방일괄이양법 등 지방분권 및 지역활력법안, 또 경제민주화와 공정경제 달성을 위한 법안 등 여야정 상설협의체 합의 후속법안이 조속히 마무리되기를 희망합니다. 사립유치원 공공성 강화를 위한 유치원 3법도 해를 넘기지 말고 처리돼 우리 아이들과 학부모들,유치원 교사들 모두 안심할 수 있도록 유종의 미를 거두어주시길 당부드립니다.

8일의 강릉선 KTX 사고는 우리의 일상이 과연 안전한가라는 근본적 불신을 국민에게 줬습니다. 천만다행으로 저속 상태여서 인명 피해가 없었지만, 자칫 대형 참사로 이어질 수도 있었던 사고였습니다. 안전권을 국민의 새로운 기본권으로 천명하고 있는 정부로서는 참으로 국민께 송구스럽고 부끄러운 사고입니다. 부상을 당하신 분들과 불편을 겪으신 분들께 위로의 말씀을 드립니다.

우리의 교통 인프라가 해외로 진출하고 있고, 더욱 활발한 진출이 적극적으로 추진되고 있는 마당에 민망한 일이기도 합니다. 국토부는 이번 사고뿐 아니라 최근 크고 작은 철도 사고가 잇따른 사실을 중시하여 철저한 사고 원인 규명과 함께 재발 방지를 위한 분명한 쇄신 대책을 마련해주기 바랍니다.

혹시라도 승객의 안전보다 기관의 이윤과 성과를 앞세운 결과가 아닌지도 철저히 살펴보기 바랍니다. KTX 강릉선은 개통된 지 1년밖에 되지 않은 만큼, 노후 시설뿐 아니라 신설 시설까지도 안전점검을 다시 해보아야 할 것입니다.
2018-12-11 15:32:05
110.xxx.xxx.82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진국 2018-12-18 14:50:08 210.xxx.xxx.69
2019년 새해 예산안의 자세한 내역을 알게 되었습니다. 감사합니다.

여론광장
#번호 제목 닉네임 첨부 날짜 조회
공지 옥천신문 게시판 운영원칙 (8)HOT 옥천신문 - 2006-11-18 537775
16156 무슨 차이가 있습니까? (3)HOT 윤병규 파일첨부 2019-04-17 1315
16155 장계관광지 용역 선호도 조사 윤병규 파일첨부 2019-04-17 872
16154 옥천교육 발전을 위한 혁신에 필요한것.HOT 혁신 - 2019-04-15 1242
16153 소방차 870대(소방관3200여명) 출동 전국 대형 산불 안타깝다 (1) 참옥천사랑 - 2019-04-10 955
16152 3등급 한우 판매하는 향수한우타운 (2)HOT 옥천사랑 파일첨부 2019-04-07 2477
16151 [건의] 상계체육시설 트랙설치 (2)HOT 운동인 - 2019-04-07 1024
16150 정지용을 생각한다. (2) 아자쌤 - 2019-04-06 730
16149 비위생적이며 바가지요금 (1)HOT 개념없네 - 2019-04-02 2151
16148 머리에 뭐가 있기는한가? 꼼수부리는의원나리!!HOT 귀촌인 - 2019-03-30 1758
16147 RE 공부한 놈도매 마찬가지 (1)HOT 개념없네 - 2019-04-02 1233
16146 네티즌장터로 이동합니다 수선화 - 2019-03-27 698
16145 옥천주민 여러분 행복하십니까? (2)HOT 로컬기업 대표 - 2019-03-27 1540
16144 RE 응원합니다!!! (1) 옥천인 - 2019-03-29 703
16143 RE 노력하면 변화는 생깁니다. (3) 로컬기업 대표 - 2019-03-28 819
16142 옥천박물관(沃川博物館 建立) 시동에 박차를 (姓氏마을(만성보감:萬姓寶鑑) 절실). (20)HOT 참옥천사랑 - 2019-03-26 2493
16141 세금 똥금으로 만드는 국회 의원들 국민 - 2019-03-22 948
16140 지하주차장은 흡연구역?HOT 담배냄시 시러 - 2019-03-22 1027
16139 학생들 흡연이.. (2)HOT 단속의 사각 지대 ? - 2019-03-19 1563
16138 불법주차때문에힘들어요 (1)HOT 부탁해요 - 2019-03-13 1818
16137 RE 안전신문고 앱을 통해 신고하세요. (2) 안전신문고 - 2019-03-15 89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