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의 미래, 청년에 투자하겠습니다’
‘지역의 미래, 청년에 투자하겠습니다’
  • 조영환 기자
  • 승인 2019.05.14 10: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 청년커뮤니티센터 구축 위한 업무협약 체결

청년 중심 허브공간인 청년커뮤니티센터를 마련하기 위한 민·관·학 업무협약이 체결됐다.

옥천군은 9일 오전 10시 군청 2층 군수실에서 ‘청년커뮤니티센터 구축사업 추진을 위한 민·관·학 협력 실천 협약식’을 열고, 충북도립대학교·옥천청년연합회·(사)옥천청년회의소·이원청년회 등 4개 청년단체와 협약서를 교환했다.

이 협약은 군과 각 단체가 향후 커뮤니티센터 운영에 필요한 프로그램을 마련하는데 아이디어를 모으고, 우리고장 청년층의 주거·경제·사회활동 등 실태를 파악하기 위해 맺어진 것이다.

‘청년커뮤니티센터 구축사업’은 김재종 군수의 선거공약 중 하나다. 이는 △취·창업 상담실 △모의면접실 △스터디룸 △ 문화활동실을 갖춘 지상 2층, 380㎡ 규모의 공간을 마련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해당 사업에는 약 15억2천800만원의 예산이 소요될 것으로 추정된다. 군은 예산확보를 위해 △행정안전부 인구감소지역 통합지원사업에 지원을 한 상태며, △국토교통부 도시재생뉴딜사업 공모사업 신청도 준비하고 있다.

사업이 계획대로 진행될 시 2020년 중 공사가 시작돼 2021년부터 본격적으로 센터가 운영된다. 사업대상지는 군유지인 옥천읍 금구리 40 외 1필지다.

기획감사실 전재수 실장은 “그간 청년공간이 부족해 이를 마련하기 위해 노력했는데, 마침 국비를 지원받을 수 있는 기회가 생겨 적극 지원하게 됐다”며 “사업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해, 청년이 지역의 미래를 함께 고민하는 공간으로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