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 절약 탄소포인트제, 현금으로 돌려준다
에너지 절약 탄소포인트제, 현금으로 돌려준다
  • 제공: 옥천군
  • 승인 2018.06.12 1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의: 환경과 환경관리팀 이선여 730-3435, 팀장 박병욱 730-3431]

옥천군이 에너지절약 탄소포인트제를 운영하며 주민들로부터 호응을 얻고 있다.

‘탄소포인트제’란 전기, 수도 등의 절약에 따른 온실가스 감축률에 따라 포인트를 발급하고 이에 상응하는 인센티브를 제공하는 전 국민 온실가스 감축 실천프로그램이다.

군은 에너지 절약 공감대 형성을 위해 2010년부터 전기 부분에서 탄소포인트제를 실시하며 온실가스를 감축한 세대를 대상으로 일정액의 현금을 지급한다.

신청자 거주면적, 세대원수 등 기준에너지 사용량을 산정하고 기준 에너지 사용량보다 5~10% 절감하면 1만원, 10% 이상 절약하면 2만원을 반기마다 지급한다. 1가구당 받을 수 있는 연간 최대 금액은 4만원이다.

군은 에너지절약 탄소포인트제에 가입한 1268세대 중 지난해 하반기에 온실가스를 감축한 368가구에 이달 중 현금 570만원의 인센티브를 지급할 계획이다.

포인트제 신청은 가구별 전기고객번호를 확인해 읍·면사무소에 참여신청서를 작성·제출하거나 탄소포인트제 홈페이지(www.cpoint.or.kr)에 회원가입 후 신청하면 된다.

군은 자발적인 에너지 절약 유도와 그에 따른 인센티브를 제공하는 일거양득 정책인 탄소포인트제를 널리 홍보해 주민 가입률을 높이고 군민 모두가 참여하는 저탄소 녹색생활 문화 조성에 적극 앞장설 방침이다.

군 관계자는 “많은 주민들이 탄소포인트제에 참여해 온실가스를 감축하고 기후변화에 앞장서고 있다”며 “녹색 생활 실천을 위한 탄소포인트제에 많은 군민이 참여하길 바란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