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일부터 문화관광부장관기 전국초등 정구대회 개최
16일부터 문화관광부장관기 전국초등 정구대회 개최
  • 제공: 옥천군
  • 승인 2017.08.14 13: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의 체육시설사업소 체육팀 박상범 730-4872, 김성남 730-4871]

옥천군(군수 김영만)은 16일부터 20일까지 5일간 옥천 중앙공원테니스장과 옥천 공설정구장에서 ‘제43회 문화체육관광부장관기 전국초등학교 전국대회’를 개최한다고 14일 밝혔다.

대한정구협회가 주최하고 충청북도 정구협회와 옥천군 정구협회가 공동주관, 옥천군이 후원하는 이번 정구대회는 전국 46개 초등학교 500여명의 선수들과 임원들이 참가해 열띤 승부를 벌인다.

옥천군에서는 죽향초 8명과 장야초 7명의 선수가 출전한다.

16일 오후 5시 개회식을 시작으로 17일과 18일에는 학교대항 남녀 단체전, 19일과 20일에는 남녀 개인복식 경기를 개최하며 선수 개개인의 갈고 닦은 실력을 맘껏 펼칠 계획이다.

옥천군은 대규모의 선수단과 관람객이 방문하는 이번 대회를 위해 경기장 시설을 점검하고 주변 환경을 정비하는 등 손님맞이 준비를 모두 마쳤다.

또한 선수들이 최고의 기량을 발휘할 수 있도록 마지막까지 빈틈없는 경기진행과 함께 선수단 편의제공에 적극 나선다는 방침이다.

이번 대회를 통해 훈훈한 정과 인심 있는 향수고장의 이미지를 대외적으로 널리 알리고 청정자연 속 관광자원과 지역특산물 홍보에 나서며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할 것으로 보고 있다,

더불어 정구 종목의 관심 제고와 저변확대에도 많은 영향을 끼칠 것으로 전망된다.

김영만 옥천군수는 “무한한 잠재력을 가진 전국 초등학교의 학생 선수들이 저마다의 기량을 맘껏 뽐내며 후회없는 경기를 펼치길 바라며, 이번 대회가 학생들의 꿈과 희망을 만들어 줄 뜻 깊은 경기가 되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한편 정구의 메카 옥천군은 2003년도에 정구 실업팀을 창단하고 현재 2곳의 초등학교에도 정구부를 두어 꿈나무 양성에 심혈을 기울이는 등 관심과 지원을 아끼지 않고 있다.

군 실업팀은 2016년 제97회 전국체육대회 여자부 개인단식 금메달(김지연), 단체전 동메달, 2017년 제16회 차이니즈컵 국제정구대회 개인단식 금메달(김지연), 개인복식 금메달(김지연, 고은지) 등 각종 대회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두고 있으며, 김지연, 조혜진, 고은지 선수 총 3명이 현재 정구 국가대표로 발탁되는 등 명실상부한 정구 강군으로 맹활약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