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3 일기를 읽고....
 백 철 기
 2003-03-29 15:09:49  |   조회: 493
첨부파일 : -
옥천신문에 연재되는 고3일기를 몇번 읽었다.
옹달샘 같이 맑고 티없는 글이 상큼하기 까지하다.
똥공장 얘기, 집에서 짜증부린 얘기, 힘들고 어려운 입시공부속에서도 웃음의 여유를
찾고 추억을 만드는 우리 학생들의 진솔한 글을 보면서

정말 만물이 살아 움직이는 희망의 새봄을 만끽 할 수 있다.
그리고 고2년생인 나의 딸의 짜증과 투정 힘들어 하는 그입장을 어느정도 이해 할 수
있을 것같다.

옥천의 우리학생들 정말 훌륭하다.
옥천에서 대통령 영부인 육영수 여사가 나왔듯이 제2 제3의 영부인 및 여장부가 나오리라고 감히 믿어 의심치 않는다.

옥천의 학생 청소년 여러분 !
오늘이 힘들어도 희망찬 내일이 있고 ,
오늘의 고생은 짧지만 미래의 영광은 길다.

원대한 꿈의 실현을 위해 순간 순간을 정진해가며,
싱그럽고 푸른 소나무가 되어 조국과 민족을 위하여 일할 수 있는힘을 기르는데 있어
좌절하거나 포기하지 말고 진실하고 공평하고 성실한 자세로 오늘을 배우라.

동방의 등불 대한에서 타되 죽지 않고 세상을 밝게 하는 태양처럼 오늘의 부족함 이 있더라도 내일의 풍요로움을 위해 무럭무럭 자라나는 나무이어라.
2003-03-29 15:09:49
211.xxx.xxx.115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여론광장
제목 닉네임 첨부 날짜 조회
옥천신문 게시판 운영원칙 (9)HOT옥천신문 - 2006-11-18 766132
전쟁이 장기화 조짐을 보이고 있다. 파병 좀더 연기해봐라.파병연기 - 2003-03-31 448
군대같은 군대도 안갔다온넘들이 꼭 파병하자고 설치더라...반대 - 2003-03-31 578
RE 군대같은 군대도 안갔다온넘들이 꼭 이런 뒷 소리하더라.(냉무)찬성 - 2003-03-31 482
RE 왜 우리가 알아서 겨야 되는겨?구경꾼 - 2003-04-03 353
파병갔다가 돌아온 군인들은 기형아를 낳는다.파병찬성 - 2003-03-31 542
RE 수준이 낮은 사람아군1234 - 2003-03-31 529
미군병사들이 계속해서 전사하니까부시형 - 2003-03-31 466
RE 미국놈들이 악의 축이구만2003 - 2003-03-31 461
RE 미국놈들이 악의 축이구만괭이자루 - 2003-03-31 416
미국으로 파병해서 부시를 죽여라.123456 - 2003-03-31 490
과학대여 영원 하라흐르는 강물처럼 - 2003-03-31 670
RE 과학대여 영원 하라궁금이 - 2003-03-31 515
RE 과학대여 영원 하라흐르는 강물처럼 - 2003-03-31 751
승자도 패자도 없는 전쟁 (1)HOT곽봉호 - 2003-03-31 1017
KBS 일요스페셜 미국vs 이라크 석유전쟁을 보고서토마호크 - 2003-03-31 480
서울 상공에 핵폭탄 터졌을 때삽자루 - 2003-03-30 512
옥천군정 참 자~~알 한다~~(펀글)주민 - 2003-03-30 702
RE 장국영의 자살이유장국영 - 2003-04-02 911
고3 일기를 읽고....백 철 기 - 2003-03-29 493
함 보세요촛불시위 - 2003-03-28 56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