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원문구점 몰아주기 의혹 휩싸인 이용수의원 이란 기사의 문제점
 쿨
 2020-09-16 18:01:16  |   조회: 1363
첨부파일 : -
옥천신문 2020. 9. 4. 자 신문에 보도된 내용은 지역주간신문인 중부신문에서 보도한 '옥천군의원 사업뒷배봐주기의혹 미스터리'라는 기사를 가져와 보도한 내용이다

기사의 내용은 이의원이 운영하는 문구점의 매출이 이의원이 의원으로 당선된 후 매출이 크게 뛰었고 의회입성전후 물품구입내역이 증가하여 의원님의 힘이 작용했다. 그리고 2018년상반기와 2018년 하반기부터 2020년 상반기까지의 매출을 비교하니 2018년 상반기 월평균매출은 298만원, 2018년 하반기부터 2020 상반기까지의 월평균 380만원이라고 비교했다고 한다.

우리는 이런 류의 기사를 많이 본다 .
통계의 일부분을 따서 자신이 쓰고자하는 기사의 내용을 뒷받침하는 기사
확인된 사실과 확인되지 않은 사실을 섞어서 쓰는 기사이다.

기자는 매출통계를 2018년 상반기와 2018년 하반기부터 2020 상반기까지의 통계를 비교했는데 이기간 동안 월평균 매출이 늘었다고 설명한다. 하지만 이의원이 설명하는 것과 같이 2017년에는 연매출 5,900만원상당으로 월평균매출은 월 490만원이 넘는다. 즉 2017년부터 통계를 사용했다면 이의원이 의원이 되기전 보다 의원이 되고 나서 매출이 줄었다는 결론을 내릴수 밖에 없다
그럼에도 몰아주기 의혹이라는 기사가 가능했던 것은 어느 시점의 통계를 사용하느냐에 따라 달라진다는 것이다.

2018 상반기와 의원이 당선되고 나서인 2018년하반기부터 2020년상반기까지의 평균매출을 비교하면 298만원에서 380만원으로 늘었다. 통계의 기간을 임의로 선택하고, 비교하여 만들어진 팩트를 세우고, 이팩트를 기반으로 기자는 매출이 늘어난 것이 의원님몰아주기라는 이유가 아닌가라는 의혹을 제기하며 결론으로 나아간다.

하지만 매출이 오른것이 의원이 됐기 때문이고 공무원들이 눈치를 봐서 더팔아준 의혹이 있다고 주장하려면 다음에서 보는 바와 같이 매출을 증가케 한 이유가 무엇인지 검증이 필요하다.

먼저 이의원의 주장대로 외지에서 사던 문구를 지역업체에 구매해서 옥천지역의 문구점의 매출이 늘어난 것인지.
또한 옥천군에서의 문구 구매량의 절대 액수가 늘어나서 늘어난 것인지 확인할 필요가 있다
그리고 이의원이 운영하는 문구업체의 규모와 타문구업체의 규모, 그리고 서비스의 정도등을 비교하여야한다.
그리고 결정적인것은 타문구업체의 매출변화를 확인하여 타문구업체는 줄어들거나 상승하지 않는데 이의원이 관련된 문구점만 상승한 것인지를 확인하여야 한다.

이러한 검증을 통해서 특별하게 이의원이 관련된 문구점만 매출이 상승했다면 기자가 주장하는 의혹도 한가지 사유가 될수있을 것이라 생각한다.

하지만 기사에서 위와 같은 사실을 확인한 내용은 없다
단순히 일정기간만의 통계를 따서 매출이 증가했다고 전제하고의원이기때문에 매출을 몰아준다고 비난하는 것은 해당의원에 대한 마녀사냥이 될수 있다 .

옥천신문은 위 기사가 가지고 있는 문제점을 전혀 인식하지 못하고 그대로 전재하면서 위기사의 기본적인 취지를 유지하며 기사를 올리고 있다 .

기사가 진실을 전할때 그빛을 발하는 것이고
진실을 찾기위한 노력이 전제되지 않은 기사는 사람들의 불신만을 키울것 입니다.
2020-09-16 18:01:16
118.xxx.xxx.238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허허 2020-09-17 07:11:23 115.xxx.xxx.131
정확한 지적입니다.
그 기사가 진정성을 가지려면 같은 기간 다른 문구점 매출액도 함께 따져 봤어야죠.
다른 곳은 줄었거나 비슷한데 해당 문구점만 올랐다면 모르겠지만
그렇지 않고 다른 곳도 비슷하게 매출이 올랐다면
특혜나 이런 것보다 다른 요인에 의해 전체 문구점 매출이 오른거라고 보는게 합리적이죠.
이런 류의 선택적 팩트에 의한 보도, 일종의 허위보도로 볼 수 있을텐데요,
하지만 일단 팩트는 팩트니까, 당하는 이 입장에서는 매우 아픈 폭력이 됩니다.
이래서 우리나라도 가짜뉴스 징벌적 손해배상 법률이 시급하게 만들어져야 합니다.
미국 같은 나라에서는 몇천억씩 물어주라고 판결 나던데...
이용수 의원님, 그동안 소신껏 열심히 일해 오셨는데,
용기 잃지 않으셨으면 좋겠습니다.

저도 옥천인 2020-09-16 18:06:39 175.xxx.xxx.203
잘 보았습니다. 정확한 논조의 글에 공감합니다

여론광장
제목 닉네임 첨부 날짜 조회
옥천신문 게시판 운영원칙 (8)HOT 옥천신문 - 2006-11-18 559395
월북? (6)HOT 민경찬 - 2020-10-09 1947
장야2단지 삼성생명 뒷편,HOT 궁금 - 2020-10-08 1954
삼양 초 앞 교량지나 위험한 보행로.HOT 옥천 보행자 파일첨부 2020-10-08 1128
네티즌 장터로 이동합니다 농사주부 - 2020-10-07 875
신문에 우리 국회의원님 뉴스가 양파처럼HOT 까도까도 - 2020-10-05 1448
궁금한게 월북한사람을 왜 데려오지 않았냐고 ?HOT 옥천인 - 2020-10-05 1436
공무원 성희롱사실인가요?HOT 귀향인 - 2020-10-03 3394
RE 흡연은 흡연장소에서HOT 행인 - 2020-10-07 1905
RE 옥천군청 기획감사실 감사팀입니다.HOT 옥천군청 기획감사실 감사팀 - 2020-10-06 2591
네티즌 장터로 이동합니다HOT 주부 - 2020-10-02 1021
알바생들을 향한 갑질을 고발합니다 (3)HOT 학생1 - 2020-09-29 2968
옥천성모병원 10월3일 진료안내HOT 옥천성모병원 - 2020-09-29 1465
유기 길냥이 분만으로 새끼 고양이 어떻게???HOT 길냥이 - 2020-09-28 1313
이해충돌? 정치공세 (2차) (1)HOT 관급위원회 파일첨부 2020-09-26 1714
차라리 지역농산물 팔아주기나 옥천에 모든 상점에서 이용할 수 있는 쿠폰 행사는 어떨까요?HOT 농산물판매 - 2020-09-25 1217
유명시인 초대에 200만원? 코로나 발생시 누가 책임지실건가요?HOT 안되요 - 2020-09-25 1363
온라인 지용제 1억원? 자식들도 오지 말라고 하는 추석에 무슨 일인가요? (1)HOT 추석 - 2020-09-25 1372
총살에 화형까지 당하고.... (7)HOT 민경찬 - 2020-09-25 2410
박덕흠 나팔수가 된 '옥천신문' (3)HOT 옥천 - 2020-09-25 2274
진짜 이런건가요???HOT 옥천인 - 2020-09-24 198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