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론광장
색동 교사입니다
 권순규
 2018-10-20 01:17:36  |   조회: 1048
첨부파일 : -
안녕하세요. 색동유치원 교사입니다. 우선 유치원 운영이라함은 원장님 혼자 하시는것이 아니라 원장님, 교사, 유아, 학부모님, 지역사회가 모두 참여하여 이루어지는 것이라고 말씀드리고 싶습니다. 그러므로 저는 감히 우리 유치원을 모든 교직원들과 함께 "운영"하고 있다고 말씀드립니다. 또한 감사결과에 대한 지적사항을 공유하고 회의를 통해 개선해나가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저희 유치원에 대한 감사결과보고서를 읽어보셨는지 모르겠으나
첫채, 생활기록부 작성은 저희 교사들이 운영하는 교육과정의 일부입니다. 작성요령을 정확하게 숙지하지 못해 실수로 누락된 사항이 있음을 인정하고 작성요령지침서를 함께 정독한바있습니다.
둘째, 건강검진결과통보서 또한 담임교사가 학부모님께 연락하여 취합받는 서류입니다. 하지만 국민건강보험공단이 무료로 제시하는 검진시기와 교육부에서 구비해놓기를 원하는 검진시기(아시는지 모르겠으나 국민건강보험공단은 1년에 1회, 교육부는 해당년도에 1회)가 서로 달라 무료검진 대상이 끝난 유아들의 학부모님께 취합받지 못한 어려움이 있었습니다.
셋째, 저희 유치원 아나바다 행사에 와보셨는지는 모르겠으나 오전부터 저녁도 거르시고 도와주시는 학부모님들이 계십니다. 내가 낸 돈으로 왜?..가 아닌, 우리 아이들의 교육활동을위해 수고해주신 분들께 감사의 마음으로 내가 낸 돈으로!라고 생각해주실 수는 없는지요. 이런 정마저 없다면 어찌 함께 사는 사회라 할 수 있겠습니까?
넷째, 국방티비를 시청해보셨는지는 모르겠으나 우리 유치원을 위한 홍보 방송이 아닌 'ㅅ유치원'에서 촬영한 유치원 활동 과 교사라는 직업체험 내용이었구요. 전국 5개 유치원 후보군중 우리 유치원을 선택하셔서 모니터에 예쁘게 담아주셨기에 저는 우리 유치원에 대한 자부심이 높아졌습니다. 그것에 대한 감사로 식사대접은 인간의 도리가 아닐까요?
다섯째, 어떤 직장에 몸담고 계신지는 모르겠으나 사립유치원의 경우 교육청에서 교사처우개선비를 시일이 한참 지난후에 입금해주는 일이 허다합니다. 이와 같은 맥락으로 이번달 유치원 운영비가 모자르다고 모두 굶고 있을까요? 선결제후인출이 +,- 0이라면 비리일까요? 융통성일까요?
회계와 관련되 것은 자세히 모르겠으나 감사결과보고서 조치사항에서 회수처리된 금액이 없다는 것은 믿고 일할 수 있는 직장이자 믿고 기다려줄만한 교육기관이 아닌가싶습니다.

이상 속사정을 이해하고, 믿음으로 우리 유치원 교직원들의 교육운영을 바라봐주십사 하는 간절한 마음으로 글을 마칩니다.
2018-10-20 01:17:36
49.xxx.xxx.146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오수연 2018-10-20 02:36:25 223.xxx.xxx.40
선생님들 의견 차근히 살펴 보면서 오늘 이 밤에 잠이오질않네요 색동유치원 학부모로써 너무 감사하고 죄송합니다

여론광장
#번호 제목 닉네임 첨부 날짜 조회
공지 옥천신문 게시판 운영원칙 (8)HOT 옥천신문 - 2006-11-18 528309
15719 세금 똥금으로 만드는 국회 의원들 국민 - 2019-03-22 186
15718 지하주차장은 흡연구역? 담배냄시 시러 - 2019-03-22 256
15717 학교운영위원회란 크린교육 - 2019-03-21 387
15716 학생들 흡연이.. (1) 단속의 사각 지대 ? - 2019-03-19 672
15715 불법주차때문에힘들어요 (1)HOT 부탁해요 - 2019-03-13 1086
15714 RE 안전신문고 앱을 통해 신고하세요. (2) 안전신문고 - 2019-03-15 442
15713 박덕흠의원은 나경원이 오늘 한 발언에 대해 입장 표명하라! (3) 입장표명하라 - 2019-03-12 973
15712 장날마다 불법주정차 군은 관심없나요? (2) 관심도없겠지... - 2019-03-10 860
15711 RE 안전신문고 앱을 통해 신고하세요. 안전신문고 - 2019-03-15 168
15710 어린이집 감사 후 폭풍 기사 읽고 (1) 어린이집관심자 - 2019-03-08 738
15709 속 시원하게 공개 합시다 (2) 어린이집 종사자 - 2019-03-08 966
15708 명문대 보내달라는 옥천군, 학교만 '쩔쩔'기사를 읽고 (1)HOT 옥천학부모 - 2019-03-08 2127
15707 택시요금 인상 (1) 택시기사 - 2019-03-08 650
15706 실망입니다.HOT 이리님 - 2019-03-07 1304
15705 옥천도 독재, 적폐잔재 없애기 운동합시다! 새마을기 - 2019-03-06 562
15704 절대로 잊으면 안됩니다 잊지맙시다 (1) 나그네 - 2019-03-04 830
15703 태극기 휘날리는 교동리 (2) 조도형 - 2019-03-01 743
15702 트럭 주차장이 되어버린 도로 (2)HOT 옥천인 - 2019-02-26 1425
15701 미세먼지 옥천이 전국 최고의 이유는? (5)HOT 박범수 - 2019-02-25 1340
15700 KBS전국노래자랑 옥천군 편HOT 택시기사 - 2019-02-24 1399